'스마트공장구축·생산자동화전' 참가

[일간경기=신동훈 기자] 평택시가 지난 11월16일부터 18일까지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스마트공장구축 및 생산자동화전'에서 투자유치를 위한 홍보관을 운영했다.

평택시가 지난 11월16일부터 18일까지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스마트공장구축 및 생산자동화전'에서 투자유치를 위한 홍보관을 운영했다. (사진=평택시)

SMATEC2022 추진 위원회에서 주최한 '스마트공장구축 및 생산자동화전'은 180개 업체가 350개 부스를 마련해 공장자동화관, 스마트공장 솔루션관, 자동화설비관 등 다양한 주제의 특별관을 운영하고, 스마트공장 구축· 고도화 관련 기술 및 시장정보 공유를 통해 국내 제조업의 경쟁력을 강화했다.

4차 산업혁명 시대 최신 산업 트랜드를 한눈에 살펴보고, 미래산업의 나아갈 방향에 대해 구상해볼 수 있는 최신 정보 교류와 신기술 습득의 장이며, 첨단 산업기술 분야의 잠재투자기업을 다수 확보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평택시는 '스마트공장구축 및 생산자동화전' 홍보관을 통해 △브레인시티 등 4개 산업단지 △16개 산업단지 △평택항 탄소중립 수소복합지구 조성사업의 특징과 장점을 소개하며, 반도체 소부장(소재·부품·장비) 분야 및 친환경 모빌리티 분야기업을 대상으로 집중 홍보했다.

정장선 시장은 “참가기업과 일반 관람객을 대상으로 기업하기 좋은 인프라를 갖춘 평택시의 인지도를 높이고, 이번 홍보관 운영을 통해 '세계 반도체 수도 평택'에 우수한 첨단제조기술 투자기업을 다수 유치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