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18일부터 재단 소속 뮤지엄숍(8개)에서 동시 진행

경기문화재단 뮤지엄지원단은 11월18일부터 재단 소속 7개 뮤지엄숍과 온라인스토어에서 할인·증정 이벤트를 동시에 진행한다. (사진=경기문화재단)

[일간경기=김인창 기자] 경기문화재단 뮤지엄지원단은 11월18일부터 재단 소속 7개 뮤지엄숍과 온라인스토어에서 할인·증정 이벤트를 동시에 진행한다. 

블랙프라이데이 시즌에 맞춰 진행하는 이번 행사에서 최대 80% 할인과 사은품, 베스트 리뷰, 라이브 방송 등 다채로운 혜택을 만날 수 있다.

△할인 이벤트
백남준아트센터의 색동가방과 경기도박물관 연꽃 3단 우산 등 뮤지엄의 대표 인기 상품을 포함하여 신상품 등 총 120종을 최대 80%까지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으며, 구매 금액대에 따른 사은품도 받을 수 있다.

△증정 이벤트
컵이나 텀블러를 구매하는 고객들에겐 커피 드립백이 증정된다. 드립백은 수원의 스페셜티 커피 브랜드 ‘노스모크위드아웃파이어’와 협업하여 제작된 것으로, 각 뮤지엄의 대표 소장품과 전시품을 커피 드립백으로 만날 수 있다.

 △리뷰이벤트
행사 동안 고객들이 남겨주신 후기 중에 ‘베스트 리뷰’를 선정해 신상품 꾸러미를 제공한다. 온라인 ‘지뮤지엄숍’이나 뮤지엄숍에서 상품 구매 후, 네이버 스마트스토어나 인스타그램에 구매한 상품에 대한 후기를 사진과 함께 남기면 자동으로 응모가 되며, 행사 종료 후 당선자를 선발하여 발표한다.

이 밖에도 12월9일에는 네이버쇼핑 라이브커머스를 통해 특별한 추가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재단 관계자는 “재단 소속 7개 뮤지엄숍과 지난해 11월에 오픈한 온라인스토어의 22년도 총매출이 5억원 이상을 달성, 고객에게 보답하고자 이번 사은 행사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