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간경기=이형실 기자] 지난 10월20일 열린 ‘2022 남양주먹골배 품평회’에서 퇴계원 작목반 김용식 농업인이 대상을 받았다. 

지난 10월20일 열린 ‘2022 남양주먹골배 품평회’에서 퇴계원 작목반 김용식 농업인이 대상을 받았다. 사진은 수상한 배들을 전시한 모습. (사진=남양주시)

남양주시 농업기술센터 관계자, 남양주시배협의회 임원 및 농협중앙회 남양주시지부 관계자 등 10명의 심사 위원이 출품된 22점의 배를 대상으로 당도, 경도, 과중의 계측 심사와 모양새, 균일도, 착색 정도의 외관 심사로 우수 남양주먹골배를 선정했다.

평가 결과 대상 1점, 최우수상 1점, 우수상 1점, 특별상 3점 등 총 6점의 우수한 남양주먹골배가 선발됐다.

선발된 배는 지난 21일부터 22일까지 열린 ‘남양주시 농업기술대전’에서 전시됐으며 수상자에 대한 상장 수여식도 함께 진행됐다.

대상을 수상한 김용식 농업인은 “AI 등 가축 전염병 및 코로나19의 영향으로 4년 만에 개최된 품평회에서 대상을 수상하게 돼 감회가 새롭다”라며 “품평회를 통해 소비자에게 우리 남양주먹골배의 우수성을 알리게 돼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남양주시 농업기술센터 용석만 소장은 “품평회를 통해 협의회와 작목반을 활성화하고, 농업인들 간 새로운 농업 기술 등 정보 교류가 활발하게 이뤄져 남양주먹골배 품질이 상향 평준화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2022 남양주먹골배 품평회’에 출품된 배는 남양주시복지재단을 통해 지역 내 취약계층에 전달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 일간경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